메뉴 건너뛰기

공지사항


 

[뉴스투데이=김정은 기자] 2018년의 마무리를 눈앞에 두며, 경기불황 속에서도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창업자들의 눈과 귀가 분주한 가운데, 프랜차이즈 ‘대구 행복이 있는 그곳 돈까스식당(이하 돈까스식당)’ 칠곡 9호점이 오픈했다.
 
요식업 프랜차이즈창업의 경우, 대기업 브랜드창업은 개인 창업 대비 상대적으로 높은 창업비용 등으로 진입장벽을 겪을 수 있기 때문에 창업 초보자들은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더라도 유망한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를 선택하는 것이 유리할 수 있다. 하지만 무엇보다 해당 브랜드 본사의 컨설팅 역량을 잘 살펴보아야 한다.

 

 
이에 대구 돈까스식당 대표 권동흠 쉐프는 “창업 아이템 선정 시에는 대중성을 기반으로 하여 소비자 니즈와 특별함을 만족시킬 수 있는 브랜드 고유의 컨셉, 운영의 편리성과 시스템 등을 반드시 살펴봐야 한다”고 조언했다.

 

 
본사컨설팅으로 매장을 오픈한 30대 초반의 젊은 나이인 칠곡점 점주는 소자본창업을 내세운 ‘돈까스식당’을 선택했다.

 

 
그는 “저는 처음 대구에서 주류업을 알아보다, 우연한 계기로 권동흠 대표님을 알게 됐다. 돈까스식당을 선택하기까지 본사 대표와 직접 수차례 꾸준한 상담을 하고, 점포개발 등 모든 과정에서 신경써주셔서 더욱 마음이 놓였다”고 말했다.

 

 
이어 “분명 여러 프랜차이즈를 접해봤지만, 대표의 점주관리 및 상생을 최대한 신경써주는 업체는 돈까스식당이 유일무이하였기에 더욱 신뢰를 하고 선택할 수 있었다. 오픈날부터 오늘까지 아직 부족한 제가 감당이 안될 정도로 고객들께서 찾아주시니 힘은 들지만 만족스럽고, 제가 한 선택이 잘한 것임을 다시금 깨달았다”고 창업 소감을 전달했다.

 

 
돈까스식당 관계자는 “무분별한 가맹점 오픈보다는 확실한 본사 컨설팅을 통해, 점주들이 만족할 만한 가맹점을 오픈하는게 우선이다”라며 “특히 경기가 어려울 수록 소자본창업, 배달창업을 찾으시는 분들이 많다. 꼭 본사에서의 확실한 컨설팅과 꾸준한 관리를 보장하는 브랜드를 찾으셔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행복이 있는 그곳 돈까스식당’은 프랜차이즈의 성지라 불리는 대구에서 돈까스 아이템으로 시작한 대구고유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최근에는 경산 시지의 8호점과 칠곡의 동성로라 불리는 칠곡3지구에 9호점을 오픈하며 점포를 확장했다.
 
출처 ) 뉴스투데이 창업기사 http://www.news2day.co.kr/114603

SCROLL TOP